열람하기

 

열람하기

30KM 단속카메라 지정시간운행
지역 서구 카테고리 교통/주택

22년도부터 30KM 단속카메라가 굉장히 많아진것 같습니다. 어린이를 보호하고자 하는 30KM 단속카메라의 취지는 정말 좋다고 생각합니다만 구암의 왕복 10차로 30KM 단속카메라라든지, 내동초보도육교 앞의 왕복8차선에 30KM 단속카메라를 설치하는 행위는 통행량이 많은 도로에서 교통체증을 야기합니다.

최근 많은 운전자들의 3050단속카메라에 대한 불만이 쏟아지는것을 알고계실거라고 생각합니다.

어린이들의 통학시간은 보통 오전 8시 ~ 오후 6시 사이에 이루어집니다. 그 뒤에는 학원을 가거나 각자 생활을 영위하기위해 학교 밖에서 생활합니다.

어린이들이 통학시간이 지난 오후 6시쯤 부터는 30KM 단속제한이 아닌 50KM로 상향을 하거나, 단속을 보류하는 방향으로 정책을 변경한다면 어떨까요?

만약 시간제로 단속 속도가 변경된다면, 카메라 옆에 작은 표지판을 두어 18시이후 50KM 단속, 혹은 작은 LED 디스플레이에 빨간색 = 30KM단속, 초록색 = 50KM단속 등의 표기를 나타내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